반응형

영월을 찾는 관광객들이 물어 물어 찾아오는 곳이 단기간에 국내 대표적인 한우마을로 부상한 영월군 주천면 소재지에 있는 다하누촌이다. 토종 한우 직거래와 가격 파괴의 새로운 지평을 연 곳이다. 지난 2007년 8월 개장한 뒤 사계절 한산하기만 하던 농촌마을을 갑자기 북적거리게된 이유다.

현재 정육점 13곳과 가맹식당 35개점이 유통가격 거품을 뺀 1등급 한우를 파격적인 가격에 제공해 전국의 한우 애호가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는 중이다. 다하누촌은 사육, 도축, 판매에 이르는 일련의 과정을 최소화해 가격을 대폭 줄여 저렴한 가격에 한우를 즐길 수 있는곳이다.

요즘도 주말만 되면 영월관광에서 필수 방문코스인 듯 하루에도 수천명이 방문한다.  이곳은 다하누 정육점에서 한우고기를 구매하고, 다하누 식당으로 가서 상차림비용을 지불하면 기본 반찬을 제공받아 저렴하고 신선한 고기를 즐길 수 있다. 이런 다하누촌이 있는 소재지가 바로 주천이란 지명을 가진곳이다.

주천이란, 술이 샘솟는 마을이라는 유래를 지닌 지명을 가지고 있는 영월군 주천(酒泉)은 원주와 평창, 충북 제천과 경계를 이루고 있다. 이처럼 영월, 평창,제천, 원주를 연결하는 교통 요충지로 고려시대에 주천현(酒泉縣)이 있었던 곳으로 원주목에 소속됐다가 1905년(고종 42년)에 영월군으로 편입되었다.


주천강에는 본격적으로 더위가 시작되는 여름철에 많은 피서객들이 물놀이를 즐기기 위해 모여드는 곳이다. 다하누촌에서 주천강을 가로지르는 주천교를 건너서 우측으로, 망산 아래 바위절벽 사이에는 주천샘 근원지가 보존되고 있다.


주천(酒泉)이라는 지명은 술이 샘솟는다는 주천석(酒泉石)에서 시작됐으며 , 주천교를 건너자마자, 신일리에는 이지역을 빚난 위인들 비석군이 있으며, 바로 옆에 주천의 유래비가 세워져 있다.


조선시대 성종때 편찬된 "신증동국여지승람" 의 문헌에 따르면, 

이 샘에서 처음에는 술이 나왔는데 양반(兩班)이 오면 약주(藥酒)가 나오고, 천민(賤民)이 오면 탁주(濁酒)가 나왔다고 한다. 또 설화에 의하면 조선시대 한 천민이 양반 복장을 하고 와서 약주가 나오기를 기다렸으나, 약주는 나오지 않고 평소와 같이 탁주가 나오자 화가 나서 샘터를 부순 이후에는 술이 나오지 않고 맑고 찬 샘물이 나오게 됐다는 이야기가 전해온다.


처음 이곳을 찾는 사람들은 그런 영험한 샘물의 근원지가 어딘가 두리번 거리게 된다. 하지만 망산아래 바위절벽을 처다보면 "酒泉" 이란 한자를 새겨 놓은곳 아래쪽 바위틈에서 맑은샘이 흐르는 옹달샘을 발견 할 수 있다.


신기하게도 바위절벽 아래에 바위틈에서 맑은 샘물이 졸졸졸 흘러내리며, 둥글게 움푹파인 바위에 옹달샘을 이루고 있으며, 넘처나는 샘물은 바위틈으로 흘러 내려간다.


바위틈에서 솟아나는 샘물은 온도가 일정하기 때문에, 겨울에는 따듯하고, 여름에는 손이 시럽도록 차갑게 느껴진다. 수백년전 전설속에 나오는 주천샘은 아직도 거짓말처럼 맑고 투명해서 한 바가지 퍼 마시고 싶은 충동을 느끼게한다.

하지만 이곳을 돌아보면서 조금 아쉬움이 남는다면, 수백년 전 전해오는 설화속에 주천이란 지명으로 알려 질 만큼 유명한 샘물을 잘 정비하여, 이곳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시원한 샘물을 맛 볼 수 있도록 하면, 더욱 의미가 깊어질것 같았다.

우리나라 삼천리 방방곡곡 다니다 보면, 작은 마을의 이름 하나하나에도 모두 뜻깊은 의미를 지니고 있다. 여행을 다니면서 풍경을 즐기는것도 좋지만, 이처럼 마을의 의미를 가진 근원지를 찾아보는것도 나름대로 즐거움을 느낄 수 있었다.

이번에는 강원도 영월군 주천면의  "酒泉" 이란 지명의 근원지를 찾아서 소개해 보았다. 이처럼 옛날부터 이지역에는 매일같이 술이 넉넉하게 샘솟던 곳이라, 어느 누구도 술을 못마시는 사람이 없을 정도라는 재미있는 여담도 들을 수 있었다.



유익하게 보셨나요?^^ 손가락 모양을 클릭하면 추천됩니다.

반응형

Posted by 털보작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s://0168265.tistory.com BlogIcon 미자라지 2010.07.24 07: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한번도 들어보지 못한 곳인데...
    유명한 곳인가보네요^^

  3. Favicon of https://jejuin.tistory.com BlogIcon 광제 2010.07.24 08: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술을 안 좋아하는 제가..다녀와야 할 곳이로군요..ㅋ

  4. Favicon of https://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10.07.24 08: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가요.ㅎㅎ
    즐거운 주말 되세요

  5. 최정 2010.07.24 08: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접근하기도 어렵게 만들어 놓다니. 사대강예산으로 이런것이나 좀 하지..
    잘보고 갑니다~

  6. Favicon of http://sys610.tistory.com/ BlogIcon 꽁보리밥 2010.07.24 08: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하누촌 꼭 한번 가보고 싶은 곳입니다.
    주천에 가면 혹시 아나요?
    주당이 가면 안나오던 술도 나올런지...ㅎㅎㅎ

  7. Favicon of https://donghun.kr BlogIcon 멀티라이프 2010.07.24 08: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 신기한 곳이네요.
    오랫동안 끊임없이 물이 흘러나온다니..
    자연을 그대로 둔 상태에서 이곳에 온 사람들이 물맛을 볼 수 있도록 하면 좋겠군요 ㅎㅎ

  8. Favicon of https://junke1008.tistory.com BlogIcon mami5 2010.07.24 08: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신기한 옹달샘 주천이로군요..
    유래가 있는 주천 가보고싶네요..^^

    아찌님 주말 잘 보내시길요..^^

  9. Favicon of http://blog.daum.net/gnathia BlogIcon 달려라꼴찌 2010.07.24 08: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처음 들어보는 샘물인데...
    술이 땡기면 약수물로 대신 ^^;;

  10.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7.24 08: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기서 진짜 술이 샘 솟는다면, 전 하루종일 저기에 머리 박고 있으렵니다. ㅎㅎ

  11.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7.24 09: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당들이 많은 곳이군요^^a..멋집니다..^ㅡ^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 되세요~^^/

  12. 들꽃 2010.07.24 10: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물좋고 산새 좋은 그리고 계곡들,,
    영월에 가고 싶어 지네요,

    종은 정보도 알차고요,
    주말 잘 지네세요,

  13. Favicon of http://shlim1219.tistory.com BlogIcon 안다 2010.07.24 10: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말씀하신대로 샘물을 잘 정비해서 여행자들에게 맛보도록 하면 더욱 좋겠네요^^
    아~지난번 여행하다가 만난 영월의 깨끗한 공기가 그리워지는 오늘이네요^^
    좋은 정보와 설명 잘 보고 담아서 갑니다~
    편안한 주말 보내세요^^

  14. Favicon of https://bloping.tistory.com BlogIcon 새라새 2010.07.24 12: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샘물로 원기충전 하러 가고 싶네요...
    저런 관광지는 건강에도 많은 도움이 될것 같아요

    아~~ 지겨운 일상에서 벗어나고 싶네요^^

  15. Favicon of https://liverex.net BlogIcon LiveREX 2010.07.24 14: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근처가 외가라 몇번 가본 곳이네요 ^^ 반가운 사진입니다 ㅎㅎ

  16. Favicon of http://nhicblog.tistory.com BlogIcon 건강천사 2010.07.24 19: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천은 첨들었는데 ...
    저리 맑은 물을 몰라보는 경우고 있었네요 ㅎ
    이제 나라 어느 곳이든 사람의 손이 닿아 있는 줄 알았습니다.
    말씀처럼 조금은 잘 보존될수 있도록 정리 해두면
    좋은 쉼터와 이용에 좋을 것 같아요~

  17. Favicon of https://falconsketch.tistory.com BlogIcon 팰콘스케치 2010.07.24 21: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월 참 갈 곳이 많군요~!
    영월! 영화 라디오스타때문에 친근한 도시죠~!

  18. Favicon of https://deborah.tistory.com BlogIcon Deborah 2010.07.24 22: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월은 가 본적이 없는 도시 이름이네요. 아주 좋은 휴식의 공간으로 자리잡을것 같아요. 휴가철도 한번 들려도 괜찮을것 같은데요.

  19. Favicon of https://moonlgt2.tistory.com BlogIcon 소박한 독서가 2010.07.24 23: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꼭 마시러 가고 싶습니다.ㅎㅎ
    좋은 휴일 밤 되세요~

  20. Favicon of http://blog.daum.net/design11111 BlogIcon Yujin 2010.07.25 13: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바위 샘물 한바가지 들이키면 겨울에 감기도 안들거같은데요...^^

  21. Favicon of http://blog.daum.net/isesang2010 BlogIcon 걷는 말 2010.07.25 18: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월 꼭 한번 가보고 싶습니다~
    더운 날 건강한 여름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