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예전에는 봄, 가을에 날씨가 좋은날을 택해서 결혼식을 올리는것이 일반적인 관례처럼 통했지만, 요즘은 시도 때도 없이 사계절 언제든지 청첩장이 날아듭니다. 이제 중년의 나이에 접어들다보니 친구들 자녀들이 줄줄이 결혼대기자들입니다. 올 가을 들어서도 벌써 몇건의 결혼식을 치루다보니 주말이면 잔치집 다니기 바쁩니다.

몇일전 우편함에 또 한통의 청첩장이 날아들었습니다. 이번엔 또 누굴까? 생각을 하면서 봉투를 보니까, 코찔찔이 여자 동창생 이름을 단번에 알아 볼 수 있었습니다. 이 친구는 결혼도 하지않고 반평생을 혼자 살아온 친구인데.......... 자녀가 있다는 이야기를 들은 적이 없었기 때문에 의아하게 생각하면서 봉투를 조심스럽게 열어봅니다.

그런데 50대 초반의 친구들은 요즘 줄줄이 자녀들 결혼 시키느라고 분주한 나이입니다. 그런데 청첩장을 보니까, 신부 이름에 여자친구의 이름이 버젓하게 올라가 있는겁니다. 그렇다면 이 친구가 이번에 정말 시집을 간단말인가? 실감이 나지 않았습니다. 이친구는 시골마을에서 함께자란 초등학교 친구들 모임에 회원입니다.


반평생을 독신으로 살아온 친구가 결혼하겠다고 하는데........

우리가 자라난곳은 복숭아꽃, 살구꽃, 아기진달래 피던 강원도 오지마을에서 자동차도 구경못하고 살던곳 입니다. 학교라 해봐야 학년당 1학급 45명이 오손도손 꿈을 키워오던 꼬찔찔이 친구들이 40대의 나이가 넘어서자 서로 연락하여 23명이 모였습니다. 이제 나이가 50대로 접어들자 줄줄이 자녀들 결혼하고 손자들이 줄줄이 딸리는 나이입니다.

그런데 그중에 특이한 여자친구 한명은 이 나이가 되도록 여차여차해서 결혼도 못하고 살아가는 친구가 한명있습니다. 아무리 친구라도 그가 살아온 과정과 사생활 문제까지 터놓고 이야기 할 입장은 아니라 묻어두고 있습니다. 그저 독신으로 살아가는것이 마음편하다고 하면서 살아가던 친구였는데, 갑자기 결혼을 한다는 청첩장이 날아왔습니다.

비상 소집령 "12월 18일 오후에 전원 화성으로 집결하라"

23명의 친구들은 어느날 갑자기 비상이 걸렸습니다. 서로 연락해서 그 친구가 결혼한다는데 어떻게 된 일이냐고 서로 질문들이 쏟아졌습니다. 나이 50이 넘어선 나이에 늘 독신으로 살아가는것이 편하다고 하던 친구가 갑자기 결혼이라니....... 이건 특종뉴스입니다. 친구들에게 비상소집령이 내려졌습니다. "12월 18일 오후에 전원 화성으로 집결하라"

친구들은 회장과 총무의 명령에 따라 전국에서 몰려들기 시작했습니다. 오후 5시쯤 되니까 총원 23명에 17명이 모였습니다. 집결지에서 내일 새신부의 결혼식을 축하하기 위해서 전야제를 어떻게 할것인가 토론하고 있을때 새신부에게서 전화가 옵니다. "우리집으로 들어와" 그말을 기다렸다는듯이 모두 신랑신부의 보금자리로 찾아갔습니다.


농촌총각 구제되고 노처녀 배필 만났으니, 누이 좋고 매부 좋고?

신랑신부의 보금자리를 찾아가는길은 시골마을 구불구불한 논두렁 밭두렁을 지나서 한참 들어가니 최근년에 지어진 널찍한 농촌주택이였습니다. 바로 이곳이 친구의 신혼살림집으로 이미 이사를 해놓은 상태였습니다. 신랑의 나이는 53살로 젊어서 아내와 사별하고 혼자 농촌을 지키며 살아가는 듬직한 사람입니다.

모두 반평생 세상살이 살아온 만큼이나 노련하며, 몰려든 신부친구들에게 너무 편안하게 대해줍니다. 그들은 어차여차하게 살아오면서 우연한 기회에 인연이 닿아서 우여곡절끝에 결혼에 골인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중년의 나이에 결혼하면서 이처럼 많은 친구들이 모여들 줄 몰랐다고 감동을 하는 신랑신부를위해 밤이 깊어가도록 축배를 들었습니다.

늦은밤까지 축배를 드느라고 몸은 피곤하지만, 그래도 모두 일찍 일어나서 늦깍이 신랑, 신부의 결혼식에 예쁘게 단장하고 나갈준비를 합니다. 그리고는 결혼식 시간을 두어시간 앞두고 미리 결혼식장 주변에 나가서 분위기 파악을 합니다. 하나 둘 하객들이 몰려오기 시작하고 제법 결혼식장은 분주하게 움직이는 사람들이 가득합니다.

신랑신부가 너무 좋아서 싱글벙글 웃어도 되는거야.............

50대 신혼부부의 표정은 어떻할까? 비록 머리는 벗겨지고 신부의 얼굴은 나이 만큼이나 주름이 들어 보이지만 여전히 신랑신부의 모습은 화려합니다. 예전에 신부는 웃으면 안된다고 하던데 요즘 신부는 그저 좋아서 싱글벙글 웃고 난리입니다. 드디어 결혼식이 시작되었고 여전히 20대들 결혼식과 분위기가 다를바 없습니다.

하지만 신랑 신부가 동시에 손잡고 입장하고, 절차는 간소화하게 진행됩니다. 그리고 우인대표들도 얼굴에 주름이 가득한 중년들이 참석한 결혼식이였습니다. 하지만 중년의 나이지만 화사한 웨딩드레스 입고 천사같이 입장하는 친구의 모습이 너무도 보기 좋았습니다. 우리는 반평생 독신으로 살다가 늦깍이 결혼하는 친구의 영원한 행복을 진심으로 빌었습니다.


결혼식이 끝나고 신랑신부는 신혼여행을 떠났습니다. 친구들이 따라가면 민폐가 될것 같아서 참았습니다.


이글은 다음 메인에 소개되었습니다. 다음 메인 너무 감사드립니다.



유익하게 보셨나요?^^ 손가락 모양을 클릭하면 추천됩니다.

반응형

Posted by 털보작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blog.daum.net/yeshira BlogIcon 심평원 2010.12.20 11: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늦게 만난 인연인 만큼 누구보다더 어떤 부부보다 더 행복하게 잘사셨으면 좋겠습니다^^
    너무 보기 좋아뵈요^^축하드리고~친구분 부부..오래오래 행복하시길 바래요~

  3. Favicon of http://1 BlogIcon 박씨아저씨 2010.12.20 11: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드린다고 전해주세요~
    '늦게 만난만큼 두배로 사랑하고 행복할겁니다~

  4. 지나가다 2010.12.20 11: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친구분들이 더 신나신듯 하네요,,혼주의 하객도 좋겠지만 신랑신부 친구하객으로 예식장 가시는 마음도 설레셨을듯,ㅋㅋ
    우연히 지나다가, 새색씨 수줍으면서도 너무 좋아하시는 표정보니깐 저까지 기분좋게 미소짓게 되네요,,
    다시 한번 축하드립니다, 짝짝짝!

  5. Favicon of https://bucheon.tistory.com BlogIcon 판타시티 2010.12.20 11: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드려요~
    좋은 배필을 만나시려고, 오래 기다리셨네요 ^^

  6. 혜진 2010.12.20 11: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두분 행복 가득하게 사시길 바랍니다^^
    보기에도 사랑이 가득해 보입니다~^^
    털보아찌님~ 즐겁고 행복 가득한 한주 되세요~^^

  7. Favicon of https://moonlgt2.tistory.com BlogIcon 소박한 독서가 2010.12.20 11: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털보아찌님, 신혼여행길까지 따라 갔어야 하는데...ㅋㅋㅋ
    두 분 행복하게 사시길 바랍니다^^

  8. Favicon of http://blog.daum.net/con-jesus BlogIcon 짚시인생 2010.12.20 11: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늦은 결혼이나마 축하드린다고 전해 주세요.

  9. 들꽃 2010.12.20 11: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따라가면 민페구 말구요,
    결혼 축하드려야 할자리입니다,
    축 하 합니다,

  10. Favicon of http://blog.daum.net/miss10521201 BlogIcon 알콩이 2010.12.20 12: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늦었지만 앞으로 함께할 반려자를 만났다니
    얼마나 행복하실까요..
    미소가 지어집니다^^

  11. 안단티노 2010.12.20 13: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유는 알 수 없지만...가슴 뭉클하네요. 신부님의 환한 표정도 너무 보기 좋고, 신랑님의 신중한 표정도 멋지십니다.
    두 분 정말 행복하게 사세요.
    정말 관계도 없는 사람을 이렇게 축하해 주기는 처음이네요.

  12. 부러운 넘 2010.12.20 14: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무지 행복하십쇼~~~♬
    그저 부러울 뿐 입니다.
    아직 옆구리가 휑~ 한 48세 머스마가... ㅎㅎ

  13. Favicon of https://rubygarden.tistory.com BlogIcon 루비™ 2010.12.20 15: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53살에 초혼이라...
    지금껏 기다린 배필이니...
    정말 행복하게 살았으면 좋겠어요~!!

  14. Favicon of https://shlim1219.tistory.com BlogIcon ★안다★ 2010.12.20 15: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컥~53세에요?
    오...그렇다면 저는 아직 희망이 있습니다~
    희망과 기대를 주셔서 감사합니다~털보아찌님~헤헤^^

  15. 조암 사람 2010.12.20 16: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드립니다. 형님 행수님 행복하십시오.~

  16.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12.20 16: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늦은결혼이니행복도두배시길...
    친구들이 더더욱즐거웠겠어요,

  17. 남영희 2010.12.20 18: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행복하게 잘 사세요~~~!

  18. Favicon of http://blog.daum.net/hjhwang119 BlogIcon HJ 2010.12.20 19: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결혼에 대한 글을 올렸는데 이처럼 행복한 결혼은 무지 찬성입니다.
    행복하세요 ^^

  19. 이그림 2010.12.20 21: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름다움 신부를 만나서 백년회로 하시길 바랍니다
    늦었지만 저도 축하드립니다 ^^

  20. 빠리불어 2010.12.20 23: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짝을 만나는 게 늦었을 뿐이지 정말 행복한 결혼식인 것 같네여..

    암튼 행복하게 사시길 바랍니다, 오래오래여>>>>>>>>>. ^^*

    즐거운 저녁 시간 되세여, 털보아찌님 ^^*

  21. Favicon of https://bbulzzum.tistory.com BlogIcon 뻘쭘곰 2010.12.21 18: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축하드립니다...!!
    평생 행복하고 즐겁게 함께 하시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