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가로세로 낱말맞추기 - 스테이지 406 종합(상)


가로문제:


화장을 할 때 마스카라를 바르는 신체는: 속눈썹
드라큐라, 단군신화, 6 하면 떠오르는 이것은: 마늘
탤런트 박철의 전 부인이자 하이틴 스타였던 여배우의 이름은: 옥소리
막대 모양의 길쭉한 자석의 이름은: 막대자석
요즘엔 실시간으로 인터넷을 통해 뉴스를 접하지만 예전엔 매일 저녁에 발행되는 이 신문을: 석간신문
초등학교 시절, 봄이나 가을에 OO날에만 먹을 수 있던 김밥: 소풍
등산 후 야호~ 하고 소리치면 다시 되돌아 오는 소리는: 메아리


세로문제:

치마 속이 비치지 않게 안에 받쳐 입는 치마를 무엇이라고 하나요: 속치마
늙어 가는 무렵을 뜻하는 말은: 늘그막
2013년 박근혜의 현재 직업은: 대통령
탄산칼슘을 주성분으로 하는 퇴적암이라는 뜻으로 석회암과 같은 말인 이것은: 석회석
서로 옳으니 그리니 하며 다투는 모양을 뜻하는 부사어는: 옥신각신
근심을 푸는 곳 이란 뜻으로 화장실을 다른말로 하면: 해우소
영화 오아시스에서 장애인의 역할을 완벽히 소화해 내는 인정받은 여배우의 이름은: 문소리


 속  눈  썹
 치  해
 마  늘  우
 그  옥  소  리
 막  대  자  석  신
 통  회  각
 령  석  간  신  문
 소  풍
 메  아  리






가로세로 낱말맞추기 - 스테이지 407 종합(상)



가로문제:


여자들이 입는 치마의 한 종류로 윗옷과 아래옷이 연결되어 있는 옷은: 원피스
조개구이를 먹을때 가장 큰 조개로 버터나, 초고추장등에 양념해서 구워먹는 조개의 이름은: 키조개
자기를 남보다 못하거나 무가치한 인간으로 낮추어 평가하는 감정은: 열등감
부숴버릴거야. 이한마디면 떠오르는 여배우의 이름은: 심은하
서로 변론을 주고 받으며 옥신각신 함. 또는 말이 오고 감을 뜻하는 사자성어는: 설왕설래
개나리와 함께 봄이 오는 것을 알리는 분홍색의 이 꽃은: 진달래


세로문제:

윗면 아랫면이 모두 정원인 기둥의 이름은 무엇인가: 원기둥
겨울 대표 스포츠로 보드와 함께 많은 사람들이 즐기는 스포츠는: 스키
열대야가 지속되는 요즘은 햇볕을 받아 땅표면에서 나는 열인 이것도 만만치 않다: 지열
남의 귀가 솔깃하도록 달콤한 말로 남의 비위를 맞추도록 꾸민 말을 뜻하는 사자성어는: 감언이설
영구, 용가리를 제작한 개그맨의 이름은: 심형래
푸른하늘 OOO~ 하얀 쪽배에~ 어릴쩍 쎄쎄쎄놀이의 노래 가사는: 은하수
미스코리아 출신이며 설수현의 언니인 방송인의 이름은: 설수진


 원  피  스
 기  키  조  개
 둥  지
 열  등  감  은
 언  심  은  하
 이  형  수
 설  왕  설  래
 수
 진  달  래






가로세로 낱말맞추기 - 스테이지 408 종합(하)



가로문제:


물건을 받쳐놓는 대를 뜻하는 말로 최근에는 핸드폰이나 네비게이션을 받쳐 놓기 위한 이것: 거치대
다른 사람이 형사 처분이나 징계처분을 받게 할 목적으로 관련 기관에 허위사실을 신고함: 무고죄
김태희가 최초로 사극에 도전하여 맡은 역할의 이름은: 장희빈
필름에 촬영된 상을 관원과 렌즈장치를 이용하여 영사막에 확대하여 비추는 기계의 이름은: 영사기
파리, 모기, 매미, 나비의 공통점은: 곤충
공양미 삼백 석, 인당수, 효녀 하면 떠오르는 소설은: 심청전
생각하고 궁리하는 힘을 이르는 말은: 사고력


세로문제:

오른손을 들어 올려서 하는 경례로 군인들의 인사법은: 거수경례
죽통밥은 이것에 쌀을 담아 쪄 낸 밥을 말하는데 이것은 무엇일까: 죽통밥
코에 점이 있는 대표 미녀, 원조 미녀의 이름은: 고소영
필요 이상의 돈이나 물건을 쓰거나 분수에 지니친 마음을 뜻하는 말은: 사치심
나무로 만든 32짝의 말을 붉은 글자와 푸른글자의 두종류로 나누어 판위에 벌여 놓고: 장기
가난하여 살기가 어려움을 뜻하는 단어는: 빈곤
필요 이상의 돈이나 물건을 쓰거나 분수에 지나친 마음을 뜻하는 말은: 사치심
전투를 수행할 수 있는 역량을 뜻하는 말은: 전투력


 거  치  대
 수  나
 경  무  고  죄
 례  소  장  희  빈
 영  사  기  곤  충
 치
 심  청  전
 투
 사  고  력



반응형

Posted by 행복한 털보작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