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장마철이라 금방이라도 비가 쏟아질것같은 주말에 충남 청양의 칠갑산으로 떠났다. 칠갑산은 ‘콩밭 매는 아낙네여 베적삼이 흠뻑 졌는다.........’로 시작하는 국민가요로 유명한 도립공원으로 자연경관이 수려하고 깨끗한 환경, 맑은 물, 아름다운 새소리가 잘 어우러진 곳으로 유명하다. 1973년 3월6일 도립공원으로 지정된곳이다.

칠갑산으로 향하는길에 굽이굽이 산길을 따라 오르막을 당도하자 도로변에서 표지판을 만났다. 표지판을 따라 가파른 도로를 조금 내려가니 이미 많은 사람들이 들어차 있었다. 이처럼 어느사이 소문으로 알려지면서 칠갑산자락에 위치한 '천장호 출렁다리'가 관광명소로 인기를 더해가고 있었다. 

천장호 출렁다리는 2007년 11월부터 공사에 착수하여, 2009년 7월에 완성되었으며, 길이는
207m로 출렁다리로는 국내에서 제일 길고 아시아에서 두번째로 길다고한다. 폭은 1.5m이로 왕복으로 교행이 가능하며, 높이는 24m이며, 중심부는 30~50cm까지 출렁임을 느낄 수 있어 관광객들의 아찔한 느낌에 즐거운 탄성을 자아내고 있다.
 
또한 칠갑산 등산로와 연결돼 있어 산을 오르기 전 출렁다리를 건너야 하는 등산객들에게 아찔한 재미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청양의 특산물인 고추의 매운 맛을 보여 주듯 늠름한 청양고추와 청양의 특산물인 구기자 교각이 조화를 이뤄 관광객들의 사진촬영지로 각광받고 있는곳이다.

주차장에 주차를 하고 출렁다리로 향하는 진입로는 좌우로 나무들이 우거져서 시원함을 느끼게한다.

주차장에서 진입로를 따라 한참 들어오면 마지막 휴게소, 관광객들은 황룡정에 잠시 들려가기도 한다.

황룡정 아래로는 가파른 길을 따라서 목책이 설치되어있고, 우측으로는 나무계단이 설치되어있다.

우거진 숲속에서 나무 사이로 보이는 천정호의 푸른 물결에 반사되어 비치는 풍경화가 더욱 아름답다.

청양의 특산물인 청양고추의 이미지를 떠올릴수 있도록 출렁다리 입구에는 대형고추 조형물이 보인다.

출렁다리 입구의 대형고추 조형물을 통과하는 관광객들은 모두 한마디씩 한다. 고추다!

출렁다리 중간지점을 지나면서 심하게 흔들릴때 바라보는 풍경은 그또한 다른 세상을 보는듯하다.

출렁다리의 2/3 지점을 통과하면서...........사진을 찍기위해 많은 사람들을 통과후 한적할때 촬영했다.

출렁다리의 종점 아치형 조형물 아래는 구기자 열매가 달려있고, 위쪽에는 거대한 용의 모습이 보인다.

다리의 종점에서 산위에는 칠갑산 용의 전설을 상징하는 황룡의 모습을 표현하고 있다.

칠갑산 황룡 바로 옆에는 전설속에 호랑이가 날카로운 발톱을 들어내고 울부짖고 있다.

종점에서 돌아 본 출렁다리, 다시 돌아갈 길이 아득하기만 하지만 너무 멋진풍경에 감탄한다.

천장호의 푸른 수면위에 비치는 풍경화와 출렁다리가 조화를 이루어서 한폭의 그림처럼 아름다웠다.

종점에서 기다리고 있으면 순식간에 수십명씩 몰려오면 다리가 좌우로 심하게 흔들린다.

관광객들은 즐거움을 더하기 위해 많이 사람들이 건널때면 일부러 심하게 흔들어서 아찔함을 더한다.

다리 중간지점에서 흔들림이 심하면 어떤 사람은 난간대를 잡고 바닥에 주저 앉아 있는 모습도 보인다.

중간에 검게 보이는 부분은 그릴을 설치해서 수면이 훤하게 내려다 보여서 아찔함을 더해준다.


일단은 칠갑산 자락을 갔으니 그곳의 유래를 알아보앗다. 칠갑산의 어원은 만물생성의 7대 근원인 '칠" 자와 육십갑자의 첫번째이고 싹이 난다는 뜻의 '갑' 자로서 생명의 발원지로 전해져 오고 있으며 금강 상류의 지천을 굽어보는 산세에 일곱장수가 나올 명당이 있어 칠갑산이라고 전해지고 있다한다.

그리고 칠갑산 아래 천장호에는 천년을 기다려 승천을 하려던 황룡이 자신의 몸을 바쳐 한 아이의 생명을 구했다한다. 이를 본 호랑이가 영물이 되어 칠갑산을 수호하고 있어 이곳 천장호를 건너서 칠갑산을 오르면 황룡의 기운과 영험한 기운을 지닌 호랑이의 기운을 받아 건강한 아이를 낳는다는 전설이 전해지고 있다.

산세가 험하지 않고 원만해서 가족산행지로 알려진, 칠갑산에 또 하나의 명물인 천장호 출렁다리가 생겨 칠갑산을 찾는 관광객이 날이 갈수록 증가하고 있다. 그리고 칠갑산 인근에는 장곡사, 장승공원, 자연휴양림, 목재문화체험장, 천문대 등이 있어 산행을 마친 관광객들의 연계관광의 즐거움을 더해주고 있다.




유익하게 보셨나요?^^ 손가락 모양을 클릭하면 추천됩니다.

반응형

Posted by 털보작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