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요즘은 디지털시대로 급변하면서 자그마한 디지털 카메라 한대쯤 없는 사람이 없을겁니다. 예전 같으면 필름카메라 들고 관광지가면 필름 사기 바빴지만, 요즘은 정말 이런 풍경은 찾아보기 힘들게 되었지요.

이렇게 디지털 시대에 아주 작은 디카를 대부분 가지고 있지만, 그래도 관광지에 나가보면 무겁고 커다란 DSLR 카메라을 메고 다니는 모습을 보면 어딘지 모르게 돋보이게 됩니다.

예전에 생각하기에는 작은 디카도 사진이 잘나오는데, 뭐하러 저렇게 무거운 카메라를 메고 다니는가 의문이 들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그분야에 대해서 모르기 때문에 단순한 생각을 했을뿐입니다.

그러나 사진을 많이 찍다보니, 카메라에 관심을 가지게 되었고 남들이 찍은 사진을 보면서 많이 부러워 했습니다. 그러다보니 한동안 고심을 하고 있다가 지름신이 강림하여 그냥 확 거금을 질렀습니다.

그러나 막상 사진을 찍어보니 다른 사람들 찍은것처럼 멋진 사진을 찍을 수 없는것은 아마 기술의 차이인듯합니다. 제대로 배우지도 않고 무조건 화면구도만 잡아서 찍어대니 제대로 나올리 없지요.


내가 DSLR 카메라를 선호하게된 이유는?


1. DSLR에 큰 렌즈를 장착하면 자신감이 넘치고 당당해진다.

카메라 렌즈 가격은 같은 규격의 렌즈를 사더라고 케논이나 니콘 랜즈는 가격이 2배는 높지만, 값 비싼 렌즈를 구입하게됩니다. 가방 크다고 공부 잘하는것은 아닐텐데, 한마디로 말하자면 아마도 뽀대라고나 할까 뭐 그런것 같더군요. 명품 바디에, 값싼 렌즈를 끼우면 가치가 없어 보이기 때문인듯 합니다. 


2. 공연장이나 축제장의 앞쪽에서 촬영을 해도 깔보지 않는다.

공연장이나 지방의 축제현장에 사진을 촬영하러 나가보았습니다. 그곳에는 정말 놀랍게도 전국에서 이름난 사람들인지 어쩐지 알수는 없지만, 수십명씩 대포를 장착하고 이리저리 포즈를 취합니다. 거기서 디카로 사진 찍으려니, 비켜달라고 소리칩니다. 그러나 DSLR 케메라를 들이대면 아무도 깔보지 않습니다.


3. 이벤트 행사장이나 특별한 장소에서 촬영을 하면 기자가된다.


얼마전 사찰답사를 갔더니, 노래 소리가 스피커를 통해서 골짜기가 울렸습니다. 도대체 누가 산사에서 이런 행사를 하는지 언른  다가가서 사진을 찍기 시작했습니다. 그러나 행사 담당자가 나와서 "년중 한번있는 장애인과 함께하는 행사" 라고 하면서 글을 잘 써 달라고 사정하다시피 해명을 하기도 하더군요.


4. 무거운 카메라 정말 힘들지만, 특별한 관심을 받기도한다.

무게가 2kg나 되는 카메라를 메고 6~8 시간씩 등산을 한다는것은 보통일이 아닙니다. 하지만 등산하면서 혹시나 멋진 장면을 포착해 보려는 욕심에 DSLR을 챙깁니다. 사실 사진 찍어서 블로그에 산행기 올려봐야 100명도 안보는 글이지만 산행시 만나는 사람들에게는 특별한 사람으로 주목 받기도 합니다.


5. 관광지나 문화재 답사를 다니면 대단한 전문가로 주목 받는다.

요즘은 사진에 관심있는 사람들이 많아서 그런지 이름있는 관광지 가면, DSLR 카메라에 커다란 렌즈를 장착하고 다니는 사람들을 많이 만납니다. 심지어 나이가 지긋하신 70대 할아버지나 할머니도 만나게 됩니다. 그렇다고 그사람들이 사진을 얼마나 잘 찍는지는 모르지만 아무튼 전문가로 인정하게됩니다.


어느 순간부터 사진의 화질을 느끼기 시작하면서, 결국은 DSLR 카메라를 구입하게되고 사진을 잘 찍지는 못하지만 그래도 애호가가 되었습니다. 비록 사진찍는 기술은 부족하더라도 결과물은 디카보다 화질이 훨씬 선명하게 나오니까, 이제는 DSLR 카메라를 절대 멀리 할수 없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우리나라 사람들에게는 무시 할 수 없는것이 표면상으로 나타나는 모습도 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어떤 목적으로 사진을 찍든지 상관할바는 아닙니다. 그러나 출사를 나가보면 디카로 사진 찍으려면 DSLR 카메라 틈에 들어가서 사진을 찍기 쑥스러울뿐 아니라 실제로 무시를 당하는 경향도 있습니다.

그러다보니 이제는 DSLR 애호가가 되어서, 문밖에만 나가면 카메라 챙기기 바쁩니다. 그러나 사실 DSLR 카메라 챙기다보니 불편한점도 많습니다. 무게도 그렇고 값 비싼 물건을 관리하려면 신경이 많이 쓰입니다. 그런 반면에 누가 뭐래도 당당하게 카메라를 들이 댈 수 있는 자신감은 생겨서 더욱 좋습니다. 

이런점이 좋아져서 결국은 DSLR 카메라를 선호하게되고, 값 비싼 렌즈를 자꾸 구입하고 싶은 지름신이 다가 옵니다. 누가 알아주면 말든 제멋에 겨워서 사는거지만, 나이가 지긋해서 힘이 다 할때까지 DSLR 카메라를 메고 관광지나 유적지 답사를 하기위해 전국을 누비는 당당함은 계속 될것 같습니다.



유익하게 보셨나요?^^ 손가락 모양을 클릭하면 추천됩니다.

728x90
반응형

Posted by 행복한 털보작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s://totobox.tistory.com BlogIcon 『토토』 2010.09.02 11: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공감합니다

    저도 최근 렌즈지름신이 강림하여 내적으로 싸우고 있는 중입니다
    구입해? 말어? ......
    실력이 없기에 자제하는 중이지만 내내 싸움중이지요.

  3. Favicon of https://nzeozzang.tistory.com BlogIcon 엔죠™ 2010.09.02 11: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DSLR의 선호이유를 멋지고 깔끔하게 정리해주셨습니다~ 많은 분들이 뽐뿌를 받으시면 어쩌죠 ^^*

  4. Favicon of https://6sup.tistory.com BlogIcon 하결사랑 2010.09.02 11: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완전 공감이요.
    확실히 똑딱이 들고 다니는 것 보다는 DSLR을 들고 다니면 간지면에서 비교 할 수가 없죠...
    무엇보다 사진의 선명도등은 비교 할 수도 없구요.
    맨날 부러워만 하고 참 지르지는 못하고 있는데...
    언젠가 블로그가 잘 되어 베스트 블로거의 반열에 오르는 날 함 질러볼까 합니다. ^^

  5. Favicon of http://dunpil.tistory.com BlogIcon 둔필승총 2010.09.02 11: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 깔보지 않는다. 정답입니다.~~

  6. Favicon of http://blog.daum.net/design11111 BlogIcon Yujin 2010.09.02 12: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 맞아여~ 특히 털보님이 들고 다니시면..
    그런데..요리사진을 그걸로 하다가 포기~너무 바쁘고...카메라 망가지고...ㅠㅠ
    나갈때는 이연약한 몸매에...무겁고~ 암튼 멋지지만 내겐 아직도 버거운 DSLR

  7. Favicon of http://killerich.com BlogIcon killerich 2010.09.02 12: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멋진 렌즈 하나 장만해야겠어요~ㅎㅎㅎ..
    아주 아주~ 큰걸로요^^;;

  8. Favicon of http://blog.daum.net/gnathia BlogIcon 달려라꼴찌 2010.09.02 12: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털보아찌님 간지작렬인데요? ^^

  9. Favicon of https://falconsketch.tistory.com BlogIcon 팰콘스케치 2010.09.02 12: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 취재할 때 도움이 많이 되죠^^*

  10. Favicon of http://golden21.tistory.com BlogIcon 오븟한여인 2010.09.02 13: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마디로 폼좀 나지요.
    털보님은 더더욱 폼날듯해요.
    그런데 사진 찍는것도 간좀커야할듯...
    죄지은양 찍습니다.저는아직..

  11. Favicon of https://leeesann.tistory.com BlogIcon pennpenn 2010.09.02 13: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캐논 50디에 L렌즈~ 뽀대 납니다.

  12. Favicon of https://rubygarden.tistory.com BlogIcon 루비™ 2010.09.02 14: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결과물보다는 뽀대가 더 앞서는 것 같습니다...ㅎㅎ

  13. Favicon of http://egoggan.com/story BlogIcon 이곳간 2010.09.02 14: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왠지 큰 카메라 들고 다니시는 분들 보면... 기자님이신가??? 하는 생각이 들때가 있어요 ㅋㅋ

  14. 결국엔 2010.09.02 14: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남에게 잘보이기 위한 수단?
    제가 님을 잘 모르지만, 이 글만 보면 사진찍는걸 좋아하기 보다도
    남들이 댁이 어떤 카메라를 들고있는지에 대한 관심이 좋아서 dslr를 산것처럼 들립니다.
    리스트를 보면 다 "남들이 어떤 대우를 해주더라"라는 것밖에 없군요.

  15. Favicon of http://nhicblog.tistory.com BlogIcon 건강천사 2010.09.02 15: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유명한 휴식처, 여행지에서
    카메라 들고 오시는 분들 보면 블로거로 보이는 1인 입니다. ㅎㅎ
    전 멋진 카메라가 있어도 앞으로 나가 찍을 용기도 없을 것 같아요 ~
    좋은 순간을 담고 싶을때 디카라도 꼭 챙기고 싶은 마음 뿐입이다 :)

  16. Favicon of https://timecook.tistory.com BlogIcon 소춘풍 2010.09.02 16: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이제 하나 사야 하는데 말이죠..
    이번에 돈이 나오면, 살까 고민중이에요~ ^^

  17. Favicon of https://blacktv.tistory.com BlogIcon 흑백테레비 2010.09.03 00: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렌즈 사고 싶어지네요. ㅋ

  18. Favicon of http://gong6587.tistory.com BlogIcon 오뚜막 2010.09.03 13: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광지에 가면 유독..사진찍어달라는 부탁을 많이 하더라구요 ㅋㅋ
    아마도 큼직막한 dslr를 들고다니면 아무래도 잘찍을꺼라는 생각들을 하나봅니다..ㅋㅋ
    그리고 요즘 느끼는건..
    역시 아무리 디지털의 힘이 대세라도
    아직까지는 필카의 힘을 따라갈수가 없는것 같습니다..
    인쇄했을때 그차이가 엄청나더라구요..
    좋은 하루되세요^^

  19. Favicon of https://vibary.tistory.com BlogIcon 비바리 2010.09.14 11: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두 공감하는 내용들입니다..
    저도 재래시장 갔더니
    모두들 기자인줄 알고 막 찍어달라고도 하더라구요

    교통법 위반..(정말 모르고..신호위반)
    하였을때 교통순경 아저씨께서 제 큰 카메라를 보시더니
    취재가시는데 바쁜분 세워서 죄송하다면서
    봐주신적도 있어요
    ㅋㅋㅋㅋㅋㅋ

  20. 도붕 2010.09.24 22: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찌, 사진기 자랑이 아니라 가지고 있을때 생기는 뽀대가 더 관심을 받는군요 ㅋㅋ

    아참, DSRL 이 아니라 DSLR 이 아닌가요? 아마그럴겁니다, ㅎㅎ

  21. Favicon of http://posty.tistory.com BlogIcon 포스티 2011.01.06 21: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 잘봤습니다 ^_^ 요즘 DSLR카메라가 너무 가지고 싶은데

    비싸서 쉽게 못지르고 있어요 돈도없구요 ㅠㅠ

    이 글을 보게됨으로써 돈이 생기면 바로 지를것같네요 ㅎ_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