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매년 이맘때가 되면 마지막 남은 한장의 달력을 바라보면서, 한해를 돌아보고 새로운 해를 맞이한다는 의미에서 송년회를 하게됩니다. 그러다보니 계모임이나, 각종 모임, 직장인들 회식등으로 12월 한달동안은 대부분 송년회 때문에 바쁘게 살고 있습니다. 때로는 2~3개의 모임이 당일 중복되어 어떻게 할지를 망설이는 경우도 있지요.

모두들 인정하지만 한국인들 모임에는 무조건 술자리가 자연스럽게 이루어지고, 술을 자제하지 못한 일부 사람들은 음주로인해서 오랫동안 고생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그러나 대부분 성인들이 모임을 하면 음주를 하지 않으면 분위기가 안되기 때문에 무조건 술자리를 할 수 밖에 없습니다. 

그렇다고 모임에서 물만 마실수는 없으니까요. 그러나 우리에게는 또 한가지 놀이문화는 2차가 따르게 됩니다. 1차적으로 술을 마시고나면, 송년회의 분위기를 살리기 위해서 기분좋게 "노래방으로 가자" 누군가 리드를 합니다. 우리나라 사람들 처럼 노래 좋아하는 사람들도 없을겁니다.


노래방에 가면 꼭 이런 사람들 때문에 분위기 깨집니다.
분위기를 깨는 8가지 유형은 대략 이렇습니다. 혹시 당신의 이야기는 아닌지..........
 
 

1.자기 위주형
남들이 선곡을 할 시간도 없이 자기 스타일의 노래를 줄줄이 예약해 놓고나서 노래가 나오면, "그냥 아무나 막 불러" 이렇게 선심쓰는 사람 (누군 손가락이 없어서 못 누르고 있나............)

2.완전 얌체형
다른 사람들이 각자 예약 해놓고 순서 기다리고 있는데, 자기가 먼저 하려고, 우선예약 버튼을 눌러서 1번으로 노래하는 사람 (모르는줄 알지만 눈이 몇개인데.............)

3.실수 연발형
자기 노래 입력하려고 이것저것 누르다가 예약곡 전체 취소버튼을 누른다. 신나게 놀고있던 사람들이 갑자기 음악이 중지되자 모두 멍하게 만드는 사람 (어이 없는 눈길을 어찌 피하려는지...........)

4.분위기 깨는형
신나게 한창 분위가가 무르익어 흔들어대고, 춤추고 있는데, "콩~밭~메~는~~ 아~낙~네~여~" 한없이 늘어지는 노래 불러서 분위기 깨는 사람 (분위기 파악이 그리도 안되는지, 콩밭은 왜 매는거여...........)

5.마이크 독점형

자기 노래를 수시로 눌러서 입력하고, 한시간 내내 마이크를 놓지 않으면서, 박자도 안맞고, 음치에다, 고래고래 소리만 질러대는 사람 (그나마 노래나 잘하면 즐겁기나하지, 듣는사람 너무 괴로워.............)

6.마이크 민폐형

신나는 노래로 분위기 좀 고조 시키려고 노래 부를때, 마이크 하나는 혼자 독점하고 있다가 박자도 안맞고 고래고래 소리질러서 남의 노래까지 망치는 사람 (나도 노래 한곡 제대로 해보자..............)

7.마이크 갈취형
예약해 놓고 한참을 기다리다가 순서가 되어서 모처럼 한곡 하려고 했더니, 자기가 좋아하는 노래하고 하면서 마이크를 주지않고 자기가 노래부르는 사람 (어휴! 이걸 한방 쥐어 박지도 못하고...............)

8.마이크 연설형
모처럼 분위기 있게 신나게 놀고 있을때 갑자기 정지버튼을 눌러서 노래 못하게하고, 마이크 빼았아 엉뚱한 이야기로 헛소리 하는 사람 (마이크를 다시 뺏을수도 없고..................)


모임에서 식사와 곁들어 음주를 하고, 2차로 노래방에 갔을때, 5~6명 정도는 서로 양보해가며 순서도 지키면서, 니 한곡, 나 한곡, 하면서 재미있게 즐깁니다. 하지만 열댓명이 넘으면 노래방 분위기가 완연하게 차이가 생깁니다. 술이 좀 취하면 즐겁던 분위기를 깨는 사람들이 어느 그룹이던지 꼭 있다는 사실입니다.

노래방에 가는 목적은 모처럼 신나고 즐겁게 노래 부르면서 스트레스를 풀려고 갑니다. 많은 사람들이 단체로 노래방 갈때는 개인별 노래자랑이 아닙니다. 자기가 잘하는 노래라고 "칠갑산"이나"사랑이여" 이렇게 추욱 쳐진 노래보다는, 다함께 즐길 수 있는 신나는 노래로 분위기에 맞추는것이 좋겠죠?


한해를 마무리 하면서 스트레스를 풀려고 노래방 갔다가 잘못하면, 분위기가 냉냉해지고 오히려 기분을 상하게 만들 수 있으니까요. 위에 기술한 8가지 유형은 누구나 자신을 모르고 범하기 쉬운 오류입니다. 혹시 이 이야기가 노래방 갔을때 자신의 이야기가 아닌지 한번쯤 생각해 보시는것은 어떨까요.


털보아찌의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해 주세요

재미있게 보셨나요?^^ 손가락 모양 클릭하면 추천됩니다.

반응형

Posted by 행복한 털보작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blog.daum.net/gnathia BlogIcon 달려라꼴찌 2009.12.18 11: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흑...제가 4번이군요 ㅠㅜ

  3. Favicon of https://totobox.tistory.com BlogIcon 『토토』 2009.12.18 12: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재밌네요.
    전 아무생각없이 동행했는데...
    담에 이런 사람있나 살펴보게 될것 같네요.

  4. Favicon of https://muznak.tistory.com BlogIcon 머 걍 2009.12.18 13: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저런 분들 꼭 있죠^^
    근데 정작 자신들은 잘 모른다는거.
    공감가네요^^

  5. 그래서... 2009.12.18 15: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노래방안갑니다. -_-;;

  6.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2009.12.18 15: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왠지 털보님은 노래를 잘 하실것 같습니다.. .ㅎㅎ
    저는 분위기깨는 사람들이 밉더라구요..
    제가 좀 살려놓는 편인데.. 한방에 보내버릴 때 미워요.. ^^;;

  7. xdfs 2009.12.18 17: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쎄요 가기 싫은 노래방 억지로 따라오라고해서 갔는데
    계속 노래 시키는 인간들이 최악의 유형이 아닐지..

  8. 꽃기린 2009.12.18 18: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ㅋㅋㅋ
    한참 배꼽 잡다 갑니당~

    더불어 제 얘기는 아닌듯합니다.
    전 잘 안가던요~
    박수만...ㅋㅋㅋㅋ

  9. 테이블 소주 2009.12.18 20: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눈에 혹 들어오는 군요 !! 주당들 인듯 !!!

  10. Favicon of https://ceo2002.tistory.com BlogIcon 불탄 2009.12.18 20: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서 노래방 18번(이런 표현도 그리 좋지 않다고 하더군요)을 모임 성격에 따라 한두개씩 가지고 있는게 편하더라고요.
    트로트도 한두개, 최신노래까지는 아니지만 비스무리하게 젊은 층도 좋아할만한 노래 한두개.
    노래방에서 마이크 잡을 때도 자신감이 있어야 더 잘불러지는 것 같더랍니다. ^^

  11. Favicon of https://junke1008.tistory.com BlogIcon mami5 2009.12.18 21: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 노래방 분위기 그데로네요..ㅋㅋ

    분위기깨는 사람들은 다 비슷한 유형들이네요..ㅎ
    넘 재미있습니다..^^

  12. 노래방 아저씨... 2009.12.18 21: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흔히 말씀하시는 노래방은 3가지이죠.
    노래연습장(술X 도우미X)
    단란주점(술OK 도우미X)
    유흥주점(술OK 도우미OK)

    노래방이란 2003년인가 4년경 법이 바뀌어 신규업소는 노래연습장이란 호칭을 쓰게 되어있고, 그 이후는 못씁니다. 기존업소는 간판등 비용의 문제로 유지가 가능하고요..

    이렇게 주저리주저리 쓰는 이유는.
    님 글 내용을 봤을때 술먹으면 노래하는 문화라는걸 적으신건 이해하겠지만.
    윗사진에 소주병과 종이컵이 눈에 띄이네요..
    주류판매가 허가된곳에서 종이컵을 잔으로 쓰시진 않겠죠
    그렇다면 노래연습장이란건데. 연습장은 주류판매뿐 아니라
    반입묵인(손님이 가져온걸 주인이 모른척하는것)도 처벌대상입니다. 1차 50만원...

    손님들 입장에서 니들도 팔지않냐고 하면 할말없지만,
    본인이 팔다 걸린거랑 손님때문에 걸린거랑 차원이 다른문제지요.

    저같은 경우도 분위기 좋게 오신분들 깨기싫고, 이업종 하기전에 사들고 다닌적이 많았기에 그리고 노래연습장의 술은 가짜란 생각에 사들고 다니는거 이해하려 노력하는 편이지만 많은 분들이 보는 글에 사진을 올리실때 조금은 조심해주십사 하고 몇자 적어봅니다.^^

  13. Favicon of http://mayjhkim.tistory.com BlogIcon 바람꽃과 솔나리 2009.12.18 21: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너무 공감이 가는 글이라
    많이 웃습니다~ㅎㅎ

  14. Favicon of https://hannahscafe.tistory.com BlogIcon 해나스 2009.12.18 23: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완전 재미있었어요 ㅎㅎㅎ
    전 특히 갑자기 취소시키는 사람들이 제일 재미없어요 ㅋㅋ
    그리고 억지로 노래시키는 사람들도 ㅎ

  15. Favicon of https://pplz.tistory.com BlogIcon 좋은사람들 2009.12.19 09: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완전 재밌어요.ㅋ
    남이 노래부를때 잡답하는 사람들도 좀 그래요~ㅎㅎ

  16. Favicon of https://bada92.tistory.com BlogIcon 무릉도원 2009.12.19 09: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연구를 참 많이 하셨군요....
    공감 또 공감하고 갑니다.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아찌님...*^*

  17. Favicon of https://leeesann.tistory.com BlogIcon pennpenn 2009.12.19 09: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이가 점점 들어서인지
    이제는 노래방 가는 게 그리 땡기지 않아요~

  18. Favicon of https://reignman.tistory.com BlogIcon Reignman 2009.12.19 09: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실수 연발형...ㅋㅋㅋㅋ
    첨엔 애교로 봐주지면 반복되면 솔직히 화나더군요. ^^

  19. Favicon of https://realog.net BlogIcon 악랄가츠 2009.12.20 04: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잘 부르고 있는데, 중지 시키는 실수 연발형이 최악이겠지요!
    그것도 수많은 예약을 기다리며 자신의 18번을 부르는 와중이라면 ㄷㄷㄷㄷ

  20. Favicon of https://jsapark.tistory.com BlogIcon 탐진강 2009.12.20 11: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노래방을 안가다가 한번 벽타다가 넘어져 몇일 온몸이 쑤셨습니다. ^^;

  21. Favicon of https://falconsketch.tistory.com BlogIcon 팰콘스케치 2009.12.20 19: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공감이 팍팍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