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종합검진을 받게 되면 필수적으로 받아야 하는것이 위장검사입니다. 그러나 위장검사는 위 조영검사 처럼 편안하게 받는 방법과, 위 내시경 처럼 고통스럽게 받는 두가지 방법중에서 어떤것으로 할 것인지 선택은 본인에게 있지요. 그렇다면 누구든지  편안하게 검사하고 싶고 고통스럽게 받고 싶은 사람이 어디 있으냐고 반문할겁니다.

위 조영검사는 아주 간편하지요. 검사시 X선 투과가 잘 안 되는 약제로 장기를 코팅한후에 X선으로 이상 유무를 검사하는 방법을 말합니다. 
위 조영검사는 바륨 현탁액을 한컵정도 환자에게 들이키도록 하고, 이후 발포제를 마시고 검사장비 위에서 환자를 몇바퀴 돌리면서 위와 십이지장의 모양 및 병변을 모니터로 관찰하면 끝납니다. 하지만 정밀한 검사방법이 못되기 때문에 선호도가 떨어지게 됩니다.

위 내시경검사는 고통스럽지요. 내시경을 식도로 삽입하여 위, 십이지장까지 관찰하며, 이상이 있는 경우 조직검사를 통해 진단하는 검사 방법입니다. 식도를 통해 내시경 삽입에 따른 통증 경감을 위해 마취제를 목에 물고 국소 마취제로 마취합니다. 그리고 검사직전에 가스제거제를 마시고 검사에 임하게 됩니다. 그러나 준비과정부터 입안에 국소마취제가 입안에 물고 있어야 하기 때문에 편하지 않습니다.

온통 입안이 마비가 되는듯 하더니, 환자는 침대에 몸을 옆으로 세우고 다리를 구부린 다음에 검사모니터를 집중해서 보라고 권합니다. 입에는 플라스틱 깔떼기를 물리고 그사이로 내시경을 삽입해서 밀어넣기 시작합니다. 반사적으로 구역질이 나면서 식도가 조여지기 시작하기 때문에 목에 통증을 유발하는 고통을 감수해야 합니다.


위 내시경은 10분도 안걸리는 시간이지만 죽을듯이 고통을 참느라면 많은 인내가 필요하지요. 그래도 처음에는 눈물 콧물 다흘리면서 모니터 속에서 본인의 위 내부를 다 보았습니다. 처음에는 멋모르고 했고, 이후 2년에 한번쯤은 꼭 내시경 검사를 받았습니다. 그러나 2년전에는 얼마나 고통이 심한지 정말 죽다 살아났습니다.

결국 위 내시경 후 한가지 병을 얻었습니다. 반사적으로 목이 조여지면서 구역질을 심하게 하다보니까 식도가 팅팅 붓고 염증까지 생겨서 한동안 이비인후과에서 치료를 받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그래서 이번에는 도저히 이런 방법으로는 안되겠다는 생각에, 수면내시경으로 예약을 하고나서 검사를 진행했습니다.

사실 수면내시경이란 방법이 있는줄 몰라서 안받은건 아니지만, 소문에 들어보니 수면후 잠에서 못 깨어나는 사람도 있다는등 부작용이 심리적으로 부각 되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이번에는 수면내시경을 하기로 마음먹고 수면비용 5만원 추가 결제후에 부작용에 대한 모든것을 감수하겠다고 동의서에 싸인을 했지만 두렵더군요.

수면내시경 검사는 이렇게 이루어 집니다. 일반적인 내시경 검사처럼 침대에 몸을 옆으로 누워서 다리를 안쪽으로 약간 구부리고 모니터 방향으로 주시하고 있으면, 입안에 프라스틱 깔떼기를 물려 놓습니다. 그리고 잠시후 간호사가 주사기를 들고와서 수면 마취제라고 합니다. 주사 바늘도 무섭더군요. 영원히 잠들면 어쩌지^^

▲ 몇년전에 위 내시경 사진으로, 표제성 위염은 술을 줄이고 짜고 맵고 자극성 음식을 피하라고 합니다.

자! 이제부터 주사 들어갑니다. 팔뚝에 주사 바늘을 찌르니 앗! 따가워! 느끼는 순간만 기억할 뿐 이후는 어떤 과정으로 검사가 진행되었는지 알 수가 없습니다. 깊은 잠에 빠져서 쿨쿨 잠을 자고 있었는데, 갑자기 어깨를 툭툭 두들기면서 "잠 깨어 보세요" 하는 상냥한 아가씨의 목소리가 들리더군요. "오잉! 누구지?" 

깜짝 놀라서 눈을 떠보니 자신은 병원침대에서 누워 있었습니다. 그제서야 생각이 떠오르는것은 아! 내가 내시경 검사하러 여기에 누웠으며, 따끔하게 주사 맞은 기억이 났습니다. 그래서 반문을 했습니다. "내시경 검사 끝난겁니까?" "예! 위 내시경검사 잘 끝났습니다." 라는 답변을 들었지만 꼭 속은 기분이 들더군요.

잠에서 깨어나서 10분정도 누워 있는데 " 이제 천천히 일어나 보세요" 간호사의 말 소리에 일어나서, 옷매무세를 고치면서 검사실을 나갑니다. 그때서야 안심이 되는거 있죠. "휴! 살았다. 하지만 요즘 종합검진을 할때마다 느끼지만 의료장비가 날로 발전해서 각종 검사하는 방법도 많이 발전했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물론 일부 부작용에 명시되었던것 처럼 영원히 잠들면 어쩔까 두려움도 있었지만, 이번에는 아주 편안하게 위 내시경 검사를 받았습니다. 이렇게 편한 방법을 두고 왜 고생해가면서 그냥 내시경 검사를 했을까? 나이 탓인지 몰라도 몇년전 처럼 고통을 감수 할 자신이 없으니 앞으로는 수면내시경을 쭈욱 해야 겠다는 생각입니다. 

모처럼 병원시리즈를 연이틀에 걸처서 포스팅 했지만, 정말 건강이 최고라는것은 어느 누구라도 공감할겁니다. 병원에 가보면 왜 그리 아픈 사람들이 많은지......... 자랑 같지만 글쓴이는 아직까지 무서운 감기 외에는 병원을 안가봤거든요. 하지만 종합검진을 자주 받는 이유는 건강은 건강할때 지켜야 한다는 신념 때문입니다.



유익하게 보셨나요?^^ 손가락 모양을 클릭하면 추천됩니다.

반응형

Posted by 행복한 털보작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toyvillage.net BlogIcon 라이너스™ 2010.05.14 07: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면내시경이 있긴한데 시간이 좀 많이 걸린단 단점이^^
    잘보고갑니다~

  2. Favicon of http://star-in-sky.tistory.com BlogIcon 하늘엔별 2010.05.14 07: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 병원가기가 정말 싫어요. ^^;;

  3. Favicon of https://realog.net BlogIcon 악랄가츠 2010.05.14 07: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흑.. 저도 이제 종합검진으로 미리미리 체크해야할텐데...
    검사 받는 것도 무서워요! 흑흑...

  4. Favicon of https://junke1008.tistory.com BlogIcon mami5 2010.05.14 07: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두 수면 내시경으로..
    괜히 고통을 감수하고 걱정도 하며 그냥 하는 것보담
    편안하게 잊고 수면내시경으로한 좋더군요..^^
    그런데 좀 띵~해서 탈이더군요.^^;;

  5. Favicon of https://donghun.kr BlogIcon 멀티라이프 2010.05.14 08: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냥 내시경보단 수면 내시경이 좀더 편하긴 하겠지요?
    근데 저도 가끔그런 생각한답니다. 나 잠들면 못 일어나는거 아닐까 하고요 ㅎㅎ
    그래서 내시경 한번도 안해봤어요 >.<

  6. Favicon of https://slds2.tistory.com BlogIcon ★입질의추억★ 2010.05.14 1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멋모르고 내시경을 수면없이 받았답니다.. ㅠㅠ
    생체실험당하는 기분이였어요 쩝;;
    너무 싫은 기억~~ 근데 이년후 또 수면없이 받았답니다 ㅠㅠ
    이유는 3만원이 아까워서^^;;

  7. Favicon of http://killerich.com BlogIcon killerich 2010.05.14 11: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슬슬~ 건강에 신경 쓸 나이인 것 같습니다^^;;
    아..내시경은..수면으로...ㅎㅎㅎ;;

  8. Favicon of http://naeng-e.tistory.com BlogIcon 냉이' 2010.05.14 11: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내시경 받아야하는데요.
    -_-;엄마가 내시경 검사 받고 나오시는데...너무 힘들어 보이더라구요.
    약간 겁나서 이 핑계 저 핑계대고 피하는중이에요.ㅠㅠ

  9. Favicon of https://0168265.tistory.com BlogIcon 미자라지 2010.05.14 14: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희 부모님은 자신 건강은 직접 챙기세요...
    그것도 자신을 위해서가 아닌 늙어서 병들면 자식들 고생시킨다고...
    그게 또 맞는 말이기도 하구요..

  10. Favicon of https://kissthedragon.tistory.com BlogIcon 인생이란 즐거운 롤러코스터 2010.05.14 15: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호옷..받으셨군요!
    내시경이 그렇게 아픈가요..흐걱..아직 한번도 안받아봐서..으음...

    자면서 받으면 역시..아프지 않을듯!!

  11.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2010.05.15 02: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위 내시경 꼭 필요하더군요...
    덕분에.. 아버지께서 위암을 조기 발견했지요... ^^

  12. Favicon of http://sys610.tistory.com BlogIcon 꽁보리밥 2010.05.15 16: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면내시경을 받도나니 언제 했는지도 모르겠던걸요.
    2년에 한번씩이라도 꼭 받아보세요.^^

  13. Favicon of https://totobox.tistory.com BlogIcon 『토토』 2010.05.16 07: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면내시경이 편하지요.
    최근에 검사를 했는데... 요즘은 수면내시경 아니라도 조금 덜 아프도록
    무슨 약을 주더군요. 목이 훨씬 덜 부담스럽더군요.

  14. Favicon of https://jsapark.tistory.com BlogIcon 탐진강 2010.05.17 02: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수면내시경으로 했어요 ^^;

  15. Favicon of https://dogguli.net BlogIcon 도꾸리 2010.05.17 09: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다음에는 수면내시경을~~
    아자아자~

  16. Favicon of https://moneyamoneya.tistory.com BlogIcon 머니야 머니야 2010.05.17 09: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위 내시경은 왠지 힘들어하는 분들을 많이 보아서 그런지 전 예전부터 수면내시경만 고집했었습니다.
    나중에 녹화된거 보여주죠..ㅋㅋ..
    그런데 누구는 수면내시경이 몸에 별로 좋지않다고..카더라 통신을 발하던데.. 잘 몰겠더군요..
    이번한주도 즐거운일들만 가득하세요~~^^

  17. Favicon of https://leeesann.tistory.com BlogIcon pennpenn 2010.05.18 18: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년전 서울의 어느 큰 병원에서
    그냥 위내시경 검사를 받았는데
    거의 통증을 느끼지 못하고 편안하게 받았어요~

    운이 좋았던 것인가요?

  18. theresa 2016.10.15 22: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 감사합니다.
    하지만... 제 친구가 올 6월 28일 수면 내시경 검사직후
    깨어나지 못해 하늘나라로 가는 것을 보고
    저의 생각은 아주 바뀌게 되었습니다.
    수면 내시경은 몇몇 사람의 이례적인 일로 치부되는 것이 아니라
    바로 내 가족과 내가 피해 당사자가 될 수 있다는 점입니다.
    수면 내시경으로 한 사람이 죽는다고 해도
    의료계가 각성할 수 있도록
    당사자들인 우리가 나서서 이의를 제기해야 하리라고 봅니다.
    저로서는 위내시경 방법이
    획기적으로 바뀌어야 한다고 봅니다.
    의학에서 좋은 연구자들이 나오기를 응원합니다.